KTX오송역 인근 전차선 단전 …충북도·코레일 사고원인 조사 후 대책마련
KTX오송역 인근 전차선 단전 …충북도·코레일 사고원인 조사 후 대책마련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8.11.22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희 충북도 균형건설국장은 22일 오전 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코레일에선 우선 전차선의 수평유지와 전력을 공급해 주는 조가선이 끊어지면서 열차 운행이 정지된 것으로 밝혔다고 전했다.
이창희 충북도 균형건설국장은 22일 오전 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코레일에선 우선 전차선의 수평유지와 전력을 공급해 주는 조가선이 끊어지면서 열차 운행이 정지된 것으로 밝혔다고 전했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충북도가 지난 20일 오후 5시 KTX오송역 인근 고속철도 단전사고로 승객들에게 불편을 끼친데 대해 유감을 표명하고 코레일측과 사고원인 조사를 벌인 후 대책을 마련 하겠다는 공식입장을 내놨다.

이창희 충북도 균형건설국장은 22일 오전 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코레일에선 우선 전차선의 수평유지와 전력을 공급해 주는 조가선이 끊어지면서 열차 운행이 정지된 것으로 밝혔다고 전했다.

이어 이 국장은 "조만간 코레일에서 구체적인 사고원인 조사에 착수하게 되면 충북도도 사고원인 조사에 적극 협조하고 코레일과 함께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코레일은 이날 KTX 오송역 인근 단전으로 불편을 겪은 시민들에게 택시비 등 교통비를 보상한다고 밝혔다.

코레일은 선 보상후 정확한 사고원인 조사 결과에 따라 충북도에 구상권을 청구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충북도도 조사결과에 따라 보상할 일이 있다면 하겠다는 입장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