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프텍, 청주산단에 250억원 상당 공장증설 추진
디에프텍, 청주산단에 250억원 상당 공장증설 추진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9.05.15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일선 대표 충북지사 집무실에서 이시종 충북지사·한범덕 청주시장과 투자협약

2008년 경기도 안산에서 청주산단으로 이전…청주 경제성장·일자리창출 견인 해
㈜디에프텍 현일선(가운데) 대표이사가 15일 오전 충북지사 집무실에서 이시종(왼쪽) 충북지사, 한범덕(오른쪽) 청주시장과 250억원 상당의 청주산단 내 공장증설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디에프텍 현일선(가운데) 대표이사가 15일 오전 충북지사 집무실에서 이시종(왼쪽) 충북지사, 한범덕(오른쪽) 청주시장과 250억원 상당의 청주산단 내 공장증설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디에프텍이 15일 오전 충북지사 집무실에서 250억원 상당의 청주산단 내 공장증설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현일선 디에프텍 대표이사는 이날 이시종 충북지사, 한덤덕 청주시장과 투자협약서에 서명했다.

디에프텍은 2008년 경기도 안산에서 청주산단으로 이전한 기업으로 2011년 청주시 고용선도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디에프텍은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부품의 세정, 코팅 및 정밀부품 제작 등 3개 부문 전문화를 추진하며 성장해 온 기업이다.

이번 투자를 통해 디에프텍은 제품의 품질 향상 및 완성도를 높일 계획이다.

디에프텍은 청주 경제성장을 견인하는 반도체를 생산하는 전초기지로 SK하이닉스와 동부하이텍의 협력업체이다.

청주지역은 최근 반도체융복합부품실장기술지원센터가 착공되는 등 반도체 산업발전을 위한 최적의 입지로 평가받고 있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디에프텍이 글로벌 리더로 자리매김하도록 모든 행정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범덕 청주시장은 "어려운 경제 환경 속에서도 투자를 결정해 주신 현 대표께 감사하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