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진천군-지산그룹, 800억 투자협약
충북도-진천군-지산그룹, 800억 투자협약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9.07.15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시종(오른쪽) 충북지사와 한주식(가운데) 지산그룹 회장, 송기섭(왼쪽) 진천군수가 15일 오전 도청 소회의실에서 800억원 상당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시종(오른쪽) 충북지사와 한주식(가운데) 지산그룹 회장, 송기섭(왼쪽) 진천군수가 15일 오전 도청 소회의실에서 800억원 상당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충북도와 진천군, 지산그룹이 15일 오전 도청 소회의실에서 800억원 상당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이시종 충북지사와 송기섭 진천군수, 한주식 지산그룹 회장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으로 충북도와 진천군은 앞으로 지산그룹의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지원하고 지산그룹은 투자이행 및 투자규모 확충을 위해 노력하게 된다.

또 지산그룹은 지역자재 구매와 지역인재 우선 채용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게 된다.

지산그룹은 수도권 남부지역 및 충청지역에 다수의 사업지를 운영 및 개발 중에 있는 대표적인 물류그룹이다.

사업지 개발 후 직접사용 및 임대를 통해 지역사회의 일자리 창출과 세수증대에 기여도가 높고 매출의 일정부분을 꾸준히 지역 소외계층에 기부하고 있다.

지산그룹은 사업추진 시 토지매입부터 건설, 운영에 이르기까지 원스톱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최근에 건설에 필요한 자재 생산 공장까지 건설, 수직계열화를 이룬 국내 유일의 기업이다.

이 지사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해 도민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투자유치와 함께 기업지원을 지속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