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템코, 2019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스템코, 2019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9.07.29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초로 2-Metal COF 양산 30% 점유

4조 3교대 개편…주 42시간 근로시간 단축

추가고용 창출로 이어져 긍정적인 평가받아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에 자리한 엄영하(왼쪽) 스템코㈜ 대표이사가 노조 대표자와 함께 지난 25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시상식에서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에 자리한 엄영하(왼쪽) 스템코㈜ 대표이사가 노조 대표자와 함께 지난 25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시상식에서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청주시 청원구 오창읍에 자리한 스템코㈜(대표이사 엄영하)가 '2019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됐다.

스템코는 지난 25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인증식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스템코는 1995년 설립해 TV, 노트북, 모니터 등에 사용되는 고집적연성회로기판(COF)을 제조, 판매하는 기업이다.

스템코는 2014년부터 세계 최초로 2-Metal COF를 양산화 한 이래 삼성 디스플레이를 중심으로 국내외 COF 시장의 30%에 이르는 점유율을 보이고 있다.

스템코가 주목받는 이유는 매년 고성장세와 함께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힘쓰고 있어서다.

스템코는 3조 3교대에서 4조 3교대로 개편, 근로시간을 주 56시간에서 42시간으로 단축하고 추가고용을 창출,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2014년에 이어 지난해 노사문화우수기업으로 지정됐다. 2016년에는 일자리창출 100대 기업에 선정됐다.

엄영하 스템코 대표이사는 "임직원의 일·생활 균형을 실현함으로써 임직원 한 사람 한 사람이 행복한 회사를 만들어가며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