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bMTV]민·관·산 협력 공익형 ‘청주희망그린발전소’ 출범
[cbMTV]민·관·산 협력 공익형 ‘청주희망그린발전소’ 출범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9.08.22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20년 간 총 수익금 10억원 ‘희망 그린 빛’사업 펼쳐

취약계층 아동 장학금·환경리더 양성 등 교육복지에 사용

LG화학,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정기탁 7억 ‘씨드머니’

청주 북부권환승주차장 부지에 최대 450㎾급 태양광발전
한범덕(가운데) 청주시장, 박현식(왼쪽 두번째) ㈜LG화학 오창공장 주재임원, 이상익(오른쪽 두 번째)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김규식(왼쪽) 한국에너지공단 세종충북본부장, 박연수(오른쪽) (사)풀꿈환경재단 이사장 등은 22일 오전 청주시청 대회의실에서 민·관·산 협력 공익형 태양광발전시설 '청주희망그린발전소' 협약을 체결하고 연간 5000만여만원의 수익금을 앞으로 취약계층 아동 교육복지사업에 사용하기로 했다.
한범덕(가운데) 청주시장, 박현식(왼쪽 두번째) ㈜LG화학 오창공장 주재임원, 이상익(오른쪽 두 번째)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김규식(왼쪽) 한국에너지공단 세종충북본부장, 박연수(오른쪽) (사)풀꿈환경재단 이사장 등은 22일 오전 청주시청 대회의실에서 민·관·산 협력 공익형 태양광발전시설 '청주희망그린발전소' 협약을 체결하고 연간 5000만여만원의 수익금을 앞으로 취약계층 아동 교육복지사업에 사용하기로 했다.

[충북메이커스TV=경철수 기자]민·관·산 협력모델로 추진되는 공익형 태양광발전시설 '청주희망그린발전소' 설치·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식이 22일 오전 청주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사)풀꿈환경재단이 운영하는 청주희망그린발전소는 ㈜LG화학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기탁한 7억원으로 오는 12월말까지 청주시 청원구 오동동 북부권환승주차장 부지에 최대 450㎾급 태양광발전시설로 조성된다.

여기에서 생산되는 전기 판매수익금 연간 5000만원은 취약계층 아동들의 장학금 등 교육복지사업에 사용된다.

재단은 2039년까지 향후 20년간 태양광발전을 통해 마련되는 수익금 총 10억원을 저소득층 아동청소년들의 교육복지사업인 '희망 그린 빛' 사업에 활용할 예정이다.

희망 그린 빛 사업으로는 △장학금 지원 사업 △청소년환경공익활동 △초록가정 에너지 및 주거환경 개선 사업 △청소년 아시아 환경리더 양성프로그램 등이 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한범덕 청주시장, 박현식 ㈜LG화학 오창공장 주재임원, 이상익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김규식 한국에너지공단 세종충북본부장, 박연수 (사)풀꿈환경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한 시장은 "미세먼지와 지구온난화, 기후변화 위기 대응을 위해 에너지 전환이 절실하다"며 "시민들이 재생에너지 사업에 참여하고 이익을 공유해 우리지역 취약계층의 교육복지사업에 도움을 주는 일거다득의 이번 사업에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