균발 충북본부, 의대정원 2배 증원 정부건의
균발 충북본부, 의대정원 2배 증원 정부건의
  • 남수미 기자
  • 승인 2019.10.08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 89명의 2배인 178명 증원·건대충주병원 시설투자

교육부 3개과·보건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등 공문발송
충주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와 균형발전지방분권 충북본부는 24일 오후 충주시청 남한강 회의실에서 건국대 충주 글로컬캠퍼스 의학전문대학의 6년제 의과대 전환을 환영하며 구체적인 투자계획을 밝히라고 요구했다.
충주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와 균형발전지방분권 충북본부는 지난 9월 24일 오후 충주시청 남한강 회의실에서 건국대 충주 글로컬캠퍼스 의학전문대학의 6년제 의과대 전환을 환영하며 구체적인 투자계획을 밝히라고 요구했다.

[충북메이커스 남수미 기자]충북지역 의과대학 총 정원 증원 운동과 건국대 의학전문대학원 충주 원상복귀를 위해 노력해온 균형발전지방분권 충북본부는 8일 정부 관련부처에 공문형식의 건의문을 발송했다고 밝혔다.

건의문에는 충북지역 의대정원을 현재 89명의 2배인 178명으로 증원할 것과 건국대 의전원의 충주글로컬캠퍼스 원상복귀에 이은 6년제 의과대 전환과 관련, 상급병원으로 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충분한 시설투자가 이뤄질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지원해 달라는 요구안이 담겼다.

이들은 "교육부와 보건복지부 장관 면담 요구와 함께 이 같은 요구안이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항의 방문과 집회 등 대정부 투쟁수위를 높여갈 것"이라고 밝혔다.

인기기사
비즈충북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