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전국 걷기좋은 길 5곳 선정
영동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전국 걷기좋은 길 5곳 선정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9.11.05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 11월 걷기 좋은 여행길 5곳 중 1곳에 포함

손예진·소지섭 주연 멜로영화 '지금 만나러갑니다' 촬영지
한국관광공사가 11월에 걷기 좋은 여행길로 영동 양산팔경 금강둘레길을 선정했다.
한국관광공사가 11월에 걷기 좋은 여행길로 영동 양산팔경 금강둘레길을 선정했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한국관광공사가 11월에 걷기 좋은 여행길로 영동 양산팔경 금강둘레길을 선정했다.

영동군은 관광공사가 걷기 좋은 여행길로 선정한 양산팔경 둘레길이 영화·드라마 속 걷기여행길 5곳 중 1곳으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양산팔경으로 불리는 강선대, 여의정, 용암, 함박정, 봉황대 등 지역의 관광명소가 이 둘레길에 포함돼 있다.

양산팔경 둘레길은 120분가량 소요되는 6㎞코스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산책코스이다.

2017년 4월 개장이후 금강과 양산팔경의 아름다움을 좀 더 가까이에서 보고 느끼기 위해 많은 군민과 관광객들이 찾고 있다.

백년 송림이 울창한 송호관광지를 기점으로 출발과 도착이 이뤄져 아날로그 캠핑족들에게도 단골코스이다.

최근 금강을 건너는 수두교에서 인기 로맨스 영화의 남녀 주인공 데이트코스로 아름다운 영상이 연출돼 화제가 됐다.

손예진·소지섭 주연의 영화 '지금 만나러갑니다'가 이곳에서 촬영됐다.

양산팔경 금강둘레길 주변에는 영국사, 천태산 등 영동군의 대표관광지가 산재해 볼거리, 즐길거리가 풍부하다.

향토음식인 어죽, 도리뱅뱅 등도 맛볼 수 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