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바이오, 탈모 방지용 신물질 특허 취득
씨엘바이오, 탈모 방지용 신물질 특허 취득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9.11.28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즈' 아토피 치료효능 등 탁월
중견바이오기업 씨엘바이오(대표 최종백)가 탈모, 아토피, 간손상, 당뇨 등 치료 신물질인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 신물질 특허를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중견바이오기업 씨엘바이오(대표 최종백)가 탈모, 아토피, 간손상, 당뇨 등 치료 신물질인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 신물질 특허를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중견바이오기업 씨엘바이오(대표 최종백)가 탈모, 아토피, 간손상, 당뇨 등 치료 신물질인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 신물질 특허를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취득한 물질특허는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 균주 배양물을 유효성분으로 포함하는 탈모 방지용 조성물 특허로 연간 8조원의 세계 탈모시장을 공략할 수 있는 원천특허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씨엘바이오는 지난 3년간 20억원의 연구개발비를 들여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CL-K1) 차세대 바이오 신물질을 개발했다.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는 기존 락세라타 배양물보다 비타민, 마그네슘, 칼슘 등이 각각 5.5배, 8배, 4.2배 많고 탈모방지와 피부개선이 탁월한 성분이 다량 함유된 것으로 알려졌다.

최종백 씨엘바이오 대표는 "이번 특허 취득으로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를 이용한 탈모방지제와 기능성 화장품, 간손상 및 아토피 치료제와 건강식품 개발을 통한 글로벌 기업 도약에 한층 가까워졌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