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모주택조합 이사 실종 11일만에 보은 속리산서 숨진 채 발견
청주 모주택조합 이사 실종 11일만에 보은 속리산서 숨진 채 발견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9.11.30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은경찰서는 30일 오후 3시께 속리산면 사내리 묘봉에서 A(68) 이사가 숨져 있는 것을 수색하던 경찰이 발견했다고 전했다.
보은경찰서는 30일 오후 3시께 속리산면 사내리 묘봉에서 A(68) 이사가 숨져 있는 것을 수색하던 경찰이 발견했다고 전했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청주의 모주택조합 이사가 실종 11일 만에 보은 속리산 묘봉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보은경찰서는 30일 오후 3시께 속리산면 사내리 묘봉에서 A(68) 이사가 숨져 있는 것을 수색하던 경찰이 발견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날이 밝는 대로 1일 헬기를 띄워 시신을 수습한 뒤 정확한 사망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A 이사는 주택조합 분양금 문제로 조합장과 부조합장, 임원, 건설사 임원 등 8명과 함께 횡령과 배임 혐의로 검찰에 피소돼 조사를 받아왔다.

A 이사는 지난 20일 오후 가족들에게 문자를 남긴 뒤 연락이 끊겼고, 가족들은 이틀이 지난 22일 경찰에 실종신고를 해 그동안 인력, 수색견, 드론 등을 동원해 소재파악을 해 왔다.

경찰은 A 이사의 휴대폰 신호가 속리산 기지국 인근에서 잡혔고, 상주시 한 마을회관에서 차량이 발견됨에 따라 인근 CCTV 화면을 분석해 동선을 파악해 가며 수색해 왔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