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청원구 필름제조 공장서 가스 누출…2명 병원이송
청주 청원구 필름제조 공장서 가스 누출…2명 병원이송
  • 뉴스1
  • 승인 2019.12.02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DB


(청주=뉴스1) 박태성 기자 = 2일 오전 충북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의 한 필름 제조공장에서 가스가 누출되는 사고가 났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16분쯤 공장 가스배관 공사 중 디클로로메탄으로 추정되는 가스가 누출됐다.

이 사고로 작업자 A씨(35)가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졌다. 현재 맥박은 회복했지만 의식은 없는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동료 B씨(27)도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배관 점검 중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