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내년 어린이교통안전 확보에 19억1400만원 투입
청주시 내년 어린이교통안전 확보에 19억1400만원 투입
  • 남수미 기자
  • 승인 2019.12.06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보호구역 6곳 추가 시설개선…

우암초 등 5곳 무인단속카메라 설치
청주시 주요 교차로에 설치된 대각선횡단보도.
청주시 주요 교차로에 설치된 대각선횡단보도.

[충북메이커스 남수미 기자]청주시가 내년도에 어린이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한 시설개선에 19억1400만원을 투입한다.

시는 6곳의 어린이보호구역 시설개선, 무인교통단속 카메라 5곳 설치, 어린이호보구역 192곳의 시설유지관리를 위해 국비 4억5400만원, 도비 1억300만원, 시비 13억5700만원등 총 19억1400만원을 들인다고 6일 밝혔다.

어린이보호구역으로 △가경초 △복대초 △옥산초 △분평초 △서경초 △원평초 6곳을 확대 지정하고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다발지역에 대한 시설개선에 나선다.

무인교통단속 카메라를 △서원초 △가덕초 △덕성초 △현도초 △우암초 5곳에 추가 설치한다.

이와 함께 어린이호호구역 192곳에 교통안전표지를 비롯해 노면표지, 미끄럼방지 포장, 방호 울타리 등 교통안전시설을 정비 보강한다.

시 관계자는 "내년 초 청주흥덕서, 충북경찰청, 도로교통공단 등 유관기관과 협의를 거쳐 어린이보호구역에 대한 시설개선을 상반기 중 완료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