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소비자원-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 소비자 피해예방 업무협약
한국소비자원-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 소비자 피해예방 업무협약
  • 남수미 기자
  • 승인 2019.12.10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소비자원 이희숙(오른쪽) 원장과 한국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은 10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태양광 발전시설 시설을 비롯한 신재생에너지 소비자 피해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소비자원 이희숙(오른쪽) 원장과 한국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은 10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태양광 발전시설 시설을 비롯한 신재생에너지 소비자 피해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북메이커스 남수미 기자]한국소비자원 이희숙 원장과 한국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은 10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태양광 발전시설 시설을 비롯한 신재생에너지 소비자 피해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은 고령자 및 농업인 소비자 피해예방을 위한 홍보와 교육 등 업무협력을 강화하게 된다.

소비자원은 이번 협약의 첫 사업으로 최근 5년간 태양광발전시설관련 피해구제 신청 건을 심층적으로 분석, 한국에너지공단에 제공한다.

이희숙 한국소비자원장은 "공단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정보에 취약한 농업인과 고령 소비자의 권익을 높이고 신재생에너지산업의 건전한 발전 및 확대의 마중물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