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道3郡 관광협의회 새 관광활력 도모
3道3郡 관광협의회 새 관광활력 도모
  • 경철수 기자
  • 승인 2020.02.11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청서 박세복 영동군수·문정우 금산군수·황인홍 무주군수 관광협의회
박세복(오른쪽) 영동군수, 문정우 금산군수, 황인홍 무주군수는 11일 전북 무주군청에서 3도3군 관광협의회 정기회의를 갖고 3군의 지역 특색을 살려 투어상품을 개발하고 지역별 대표축제에 관광객을 공동 유치하기로 협의했다.
박세복(오른쪽) 영동군수, 문정우 금산군수, 황인홍 무주군수는 11일 전북 무주군청에서 3도3군 관광협의회 정기회의를 갖고 3군의 지역 특색을 살려 투어상품을 개발하고 지역별 대표축제에 관광객을 공동 유치하기로 협의했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충북 영동군, 충남 금산군, 전북 무주군 등 3도(道)3군(郡)이 11일 무주군청에서 정기 관광협의회를 갖고 관광활성화 사업에 의기투합했다.

박세복 영동군수, 문정우 금산군수, 황인홍 무주군수는 이날 3도3군 관광협의회 정기회의를 갖고 3군의 지역 특색을 살려 투어상품을 개발하고 지역별 대표축제에 관광객을 공동 유치하기로 협의했다.

3도3군 관광협의회는 2007년부터 10년 넘도록 관광활성화란 공동의 목적을 갖고 긴밀한 협의회를 이어오고 있다.

지난해 3도3군은 해외여행 관광상품을 출시하는 등 적극적인 모객활동으로 국내·외 관광객 4300여명의 관광객을 유치한 바 있다.

올해에도 3도3군 관광협의회는 지역특색을 살린 투어상품 개발과 지역별 대표축제 국내·외 관광객 유치에 집중키로 했다.

박세복 영동군수는 "지역경계를 허물고 관광활성화에 힘을 모은 덕에 새로운 관광자원이 창출되고 있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발생과 내수경기침체 등 국내외적 어려운 환경을 잘 극복하고 3도3군 관광산업 활성화에 공동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3도3군 관광협의회는 지난해 10월 에어부산항공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광소비문화 활성화와 사회공익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 농림식품부 공모 창조지역사업 '금강 따라 걷는 삼도삼미삼락'을 비롯한 수도권 외국인 대상 시티투어 등을 성공적으로 추진하며 가능성을 입증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