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철 서원대 명예교수 '한국지명의 단면과 전망' 출간
박병철 서원대 명예교수 '한국지명의 단면과 전망' 출간
  • 남수미 기자
  • 승인 2020.03.18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병철 청주서원대 명예교수.
박병철 청주서원대 명예교수.

[충북메이커스 남수미 기자]박병철(사진) 청주 서원대학교 명예교수가 3년여 만에 신간 '한국지명의 단면과 전망'을 출간했다.

박 교수는 '한자의 새김과 千字文(천자문)'으로 2017년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도서에 선정된 바 있다.

한국지명학회 창립의 산파역을 담당했던 박 교수는 이론 탐구에만 몰입해 온 지명연구의 한계를 뛰어넘어 실용화를 도모했다.

942페이지 분량의 '한국지명의 단면과 전망'은 총 3부로 구성돼 1부 우리나라에서의 지명연구 역사와 지리지 편찬에 대해 얘기하고 있다.

2부에선 원초형인 고유어지명을 바탕으로 한자표기가 이뤄진 방식과 이들 대립쌍 간의 경쟁, 변천, 공존 등의 문제를 논의하고 있다.

3부에선 지명어가 지니는 가치를 비롯해 새주소 체계 도입을 위한 도로명 부여 사업과 국어문제, 행정중심복합도시와 고속철도 역명 제정의 경과와 전망 등을 기술하고 있다.

박 교수는 한국지명학회장, 국어사학회장, 국토교통부 국가지명위원, 문화체육관광부 국어심의회 위원 등을 지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