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bMTV]"여·야 젊고 유능한 지도자 많이 키워 달라"
[cbMTV]"여·야 젊고 유능한 지도자 많이 키워 달라"
  • 경철수 기자
  • 승인 2020.03.23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한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사퇴의 변서 밝혀
4.15총선 청주흥덕선거구 신용한(사진) 미래통합당 예비후보가 23일 오후 도청 기자회견장을 찾아 사퇴 기자회견을 열고 여·야를 막론하고 유능한 젊은 지도자를 많이 키워달라고 호소했다.
4.15총선 청주흥덕선거구 신용한(사진) 미래통합당 예비후보가 23일 오후 도청 기자회견장을 찾아 사퇴 기자회견을 열고 여·야를 막론하고 유능한 젊은 지도자를 많이 키워달라고 호소했다.

[충북메이커스TV 경철수 기자]4.15총선 청주흥덕선거구 신용한(사진) 미래통합당 예비후보가 23일 오후 도청 기자회견장을 찾아 예비후보 사퇴 기자회견을 열고 여·야를 막론하고 유능한 젊은 지도자를 많이 키워달라고 호소했다.

신 예비후보는 "지난 15년간 기업 최고경영자로서 장관급인 대통령직속 청년위원회 위원장으로서 '충북의 경제1번지' 청주 흥덕에서 실물경제의 전문가로 쌓아온 인적네트워크와 역량을 마음껏 발휘 해 고향발전에 기여하고 싶었지만 기득권 정치 현실의 벽에 막혀 꿈을 이루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범보수대통힙을 통해 '미래통합당' 탄생의 산파역을 담당한 혁신통합추진위원이자 전략단장으로 친문 텃밭 청주흥덕에 출마해 문재인정권을 심판하고자 했지만 현실 정치의 벽을 실감해야 했다"며 "고향발전을 위한 꿈은 잠시 접어두지만 실물경제 전문가로서 고향발전을 위한 노력을 한시도 게을리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신 예비후보는 "도전은 여기서 잠시 멈추지만 앞으로 여·야를 막론하고 새로운 충북, 청주를 만들기 위해 거침없이 뛰어드는 젊고 유능한 지도자들을 많이 키워 달라"고 당부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