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기섭 진천군수 내년도 정부예산확보 국회 '동분서주'
송기섭 진천군수 내년도 정부예산확보 국회 '동분서주'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9.11.05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배 예결위 간사 등 충북지역 국회의원 차례로 방문 협조 요청
송기섭 진천군수는 5일 국회 예산안 심의 일정이 본격화 된 가운데 이종배 예산결산위원회 간사와 주요 상임위원회 위원인 충북지역 국회의원을 차례로 찾아 내년도 정부예산이 최대한 증액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송기섭(오른쪽) 진천군수는 5일 국회 예산안 심의 일정이 본격화 된 가운데 이종배(왼쪽) 예산결산위원회 간사와 주요 상임위원회 위원인 충북지역 국회의원을 차례로 찾아 내년도 정부예산이 최대한 증액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송기섭 진천군수가 5일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국회를 찾았다.

송 군수는 국회 예산안 심의 일정이 본격화 된 가운데 이종배 예산결산위원회 간사와 주요 상임위원회 위원인 충북지역 국회의원을 차례로 찾아 내년도 정부예산이 최대한 증액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국회는 지난달 말부터 시작된 상임위원회에 이어 이번 주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경제부처 및 비경제부처 부별 심사를 통해 본격적인 예산안 수정 심사에 돌입한다.

송 군수는 올 초부터 발품을 팔아 2020년도 정부예산안에 1500억원의 진천군 예산안을 반영했다.

이는 지난해에 비해 200억원 정도 증가된 수치다. 송 군수는 이에 그치지 않고 충북혁신도시 청소년 키(Key)-움센터 조성사업 등 국토교통위원회 6건, 초평은암산업단지 공공폐수처리시설 설치사업 등 환경노동위원회 관련 4건 등 총 10건의 사업이 신규반영 및 증액될 수 있도록 막바지 심사까지 노력할 계획이다.

그는 젊은층의 폭발적인 유입으로 청소년 및 아동시설이 절실한 충북혁신도시의 청소년 키움센터 건립사업이 신규 사업으로 반영될 경우 충북혁신도시 주민들의 정주여건 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송 군수는 "주민들이 체감하는 실질적인 삶의 질 개선과 2025년 진천시 건설을 위해 국비 확보는 필수요소"라며 "정부예산이 국회에서 통과되는 마지막 순간까지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