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연풍곶감 소비자 입맛 공략 나선다
괴산연풍곶감 소비자 입맛 공략 나선다
  • 경철수 기자
  • 승인 2020.01.06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연풍곶감이 전국 소비자 입맛 공략에 나선다.
괴산연풍곶감이 전국 소비자 입맛 공략에 나선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괴산연풍곶감이 전국 소비자 입맛 공략에 나선다.

괴산군은 50t이 넘는 반건시 연풍곶감의 본격 출하와 함께 전국판매에 나섰다고 6일 밝혔다.

괴산연풍곶감은 1017m 높이의 조령산 기슭에 위치한 고랭지 산간지형에서 수확한 감으로 만들어져 얼고 녹기를 되풀이 하면서 육질이 부드럽고 단맛이 강한 것이 특징이다.

이미 당도가 높고 품질이 뛰어난 것이 도시 소비자들에게 알려져 생산량 대부분이 사전 주문생산으로 직거래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밤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11월부터 본격 생산에 들어간다"며 "평균 50일 이상 얼고 녹기를 반복하기 때문에 당도가 높고 육질이 부드러운 반건시 곶감을 맛볼 수 있다"고 말했다.

괴산연풍곶감은 온라인 쇼핑몰 괴산장터(www.gsjangter.go.kr)나 괴산연풍곶감연구회영농조합법인(☏043-833-7877)에서 구입할 수 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