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후보자다-14.]곽상언 “낙후된 동남4군 정치·지역발전 위해 결심”
[나는 후보자다-14.]곽상언 “낙후된 동남4군 정치·지역발전 위해 결심”
  • 경철수 기자
  • 승인 2020.04.06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동남4군 민주당 후보, 축산·농업이 주요산업인 곳

스마트농업으로 청년일자리·지방소멸방지지원법 첫법안

…부당한 전기요금 체계 관련법 정비에도 나서고 싶어

보은 비룡저수지 둘레길·영동 국립난계국악원분소 유치

옥천 대청호·장계관광지 조성·괴산 2회 유기농산업엑스포
곽상언(사진) 더불어민주당 4.15총선 충북 동남4군(보은·옥천·영동·괴산)선거구 후보는 충북메이커스TV '나는 후보자다'의 마지막 초대 손님으로 출연해 ‘낙후된 동남4군의 정치지역발전을 위해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곽상언(사진) 더불어민주당 4.15총선 충북 동남4군(보은·옥천·영동·괴산)선거구 후보는 충북메이커스TV '나는 후보자다'의 마지막 초대 손님으로 출연해 ‘낙후된 동남4군의 정치지역발전을 위해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충북메이커스TV 경철수 기자]곽상언(사진·영상) 더불어민주당 4.15총선 충북 동남4군(보은·옥천·영동·괴산)선거구 후보는 충북메이커스TV '나는 후보자다'의 마지막 초대 손님으로 출연해 ‘낙후된 동남4군의 정치지역발전을 위해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곽 후보는 세계적으로 유행하는 감염병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국민들에게 ‘다함께 이겨내자’며 자신도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국민들의 고통을 줄이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국민들이 힘들어하는데 정부가 재난생활지원금과 세제감면 등 지원책을 마련, 시행하기로 해 그나마 다행”이라며 긴급생활지원비의 신속한 지원 필요성을 강조했다.

충북 동남4군의 최대 현안으로 그는 “만65세 이상 고령인구가 40%이상의 초고령사회로 지방소멸위기에 있다는 것"이라며 "국회의원이 되면 '지방소멸방지를 위한 지원법'과 서민들이 고통스러워하는 ‘잘못된 전기요금 체계 개편’을 위한 관련법 개정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또 그는 "농업과 축산업이 주요산업인 동남4군은 지역별로 고립에서 벗어나기 위한 맞춤식 발전전략이 필요하다"며 “스마트농업을 통해 청년들 일자리를 창출하고 되돌아오는 농촌을 만들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지역별 맞춤 공약으로 △보은 비룡저수지 둘레길 관광지 조성 △국악과 과일의 고장 영동에 '국립 난계국악원 분소 유치' △묘목의 고장 옥천에 '세계묘목단지 조성'과 아름다운 경관을 가진 대청호와 장계관광단지 조성을 통한 관광산업 활성화 △유기농업군 괴산군에 유기농복합센터 설치 및 제2회 세계유기농엑스포 유치 등을 들었다.

곽 후보는 "삶의 조건이 균등한 세상으로 나아가는 정치를 하고 싶다"며 “유권자들에 부끄럽지 않고 자랑스러워 할 수 있는 ‘힘 있는 정치인’이 되고 싶다"고 지지를 호소했다.[끝]


인기기사
비즈충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