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영 “민주당 선거제도개혁 의지 보여라”
정세영 “민주당 선거제도개혁 의지 보여라”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9.07.04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오후 민주당 의총 앞두고 민주당 정개특위 맡아 양보해야

5당 합의 다수당참여 연동형비례대표제 선거제개혁 지속추진
정세영 정의당 충북도당위원장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의원총회가 예고된 4일 오전 도청 기자회견장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은 선거제도 개혁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보여 달라고 촉구했다.
정세영 정의당 충북도당위원장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의원총회가 예고된 4일 오전 도청 기자회견장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은 선거제도 개혁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보여 달라고 촉구했다.

[충북메이커스 경철수 기자]정세영 정의당 충북도당위원장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의원총회가 예고된 4일 오전 도청 기자회견장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은 선거제도 개혁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보여 달라고 촉구했다.

정 후보는 이날 오후 2시 예정된 민주당 의총에서 5일전 자당의 심상정 정개특위원장을 거대 3당이 부당 해고한 만큼 민주당이 정개특위원장을 반드시 맡아 다수당이 정치에 참여할 수 있는 연동형비례대표제 선거제도 개혁을 계속 추진할 수 있도록 심 위원장에게 그 자리를 양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 후보는 민주당은 오늘 있을 의총에서 지난해 12월 15일 국민 앞에서 약속했던 5당 합의안의 정신을 기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심 위원장이 개헌보다 어렵다는 선거법 개정을 위해 고군분투 한 결과물인 ‘지역구 225석, 비례대표 75석을 원칙으로 하는 선거법 개정안은 반드시 국회 본회의에 상정해 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 후보는 “선거제 개혁 무산과 정치개혁 좌절을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정의당 충북도당 동지들은 과거로 회귀하는 구태적 정치의 종식을 위해 총력 투쟁할 것”임을 경고했다.



인기기사
비즈충북